식품음료신문
산업뉴스유통/일반
“덜 달고 덜 짜게” 식품업계 저당저염 제품 출시 줄이어설탕량 4배 많은 가공음료 대신 설탕 0%의 무설탕 곡물음료 등 다양하게 선봬
김승권 기자  |  kskpox@thinkfoo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0.11  18:15: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지난 11일 ‘세계 비만의 날’ 맞아 비만 관련 이슈가 다시 떠오르고 있다.

세계보건기구(WHO)에 따르면 1980년부터 2014년 사이 전 세계 비만인구는 2배 이상 증가해 인구의 40%가 비만인구인 것으로 나타났다. 

우리나라의 비만 실정도 크게 다르지는 않다. 최근 OECD가 발간한 ‘비만 업데이트 2017’에 따르면 한국의 만 15세 이상의 비만율은 5.3%로 35개 회원 중 두 번째로 낮은 것으로 나타났으나, OECD는 현재보다 비만율이 빠르게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가공음료에 들어있는 설탕의 양은 일반적으로 넣어먹는 설탕량의 약 4배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문가들은 가공식품 중에서도 음료수를 통해 설탕을 섭취하는 비율이 가장 높고, 탄산음료 250ml에 들어있는 설탕량은 열 숟가락 정도라고 말한다.

이제 식품회사들은 설탕 줄이기 및 저감화를 적용한 다양한 제품을 선보이고 있다.

   
△(왼쪽부터) 매일두유 99.89(구구팔구), 아몬드 브리즈 언스위트, 실론티 콜드브루 블랙티, 올가 순햄, 굽네치킨 오리지널

매일두유 99.89는 두유액 99.89%를 함유해 두유액 그대로의 맛을 살린 제품으로 설탕을 전혀 넣지 않아 기존 두유의 단맛이 부담스러웠던 소비자에게 알맞은 제품이다. 설탕을 첨가하지 않았음에도 두유 본연의 맛을 통해 뛰어난 맛을 자랑한다. 또한 대표적인 식물성 음료로 우유를 잘 소화시키지 못하는 유당불내증에 부담 없으며, 두유액 외에 첨가물이 없어 일반 소비자도 선호할 뿐 아니라 단백질이 필요한 임신부도 안심하고 즐길 수 있다.

‘아몬드 브리즈 언스위트’ 역시 설탕 0%의 식물성 음료로, 100% 캘리포니아산 프리미엄 아몬드를 갈아 만들었다. 일본, 호주 등의 해외에서는 우유처럼 마실 수 있어 아몬드 밀크라고도 한다. 이 제품은 칼슘과 비타민 E 등 슈퍼푸드 아몬드의 영양이 그대로 담겨 있고 일반우유 대비 1/3에 불과한 35kcal의 저칼로리(190ml 기준)라 건강한 다이어트를 추구하는 젊은 여성들 사이에서 인기가 많다고 관계자는 전했다. 

롯데칠성음료의 실론티는 최근 무당인 ‘실론티 콜드브루 블랙티’를 출시했다. 세계 3대 홍차 중 하나인 스리랑카 홍차엽을 사용했으며 기존 제품 대비 홍차엽 함량을 2.5배 높여 홍차의 깊은 풍미를 즐길 수 있다. 또한 뜨거운 물이 아닌 상온의 물을 이용해 추출하는 침출식 콜드브루 공법으로 만들어 홍차 본연의 풍부한 맛과 향은 살리고 차 특유의 떫은 맛은 줄인 것이 특징이다.

설탕과 함께 비만의 주요 원인 나트륨, 저감화 정책에 동참한 식품 및 편의점 업계
WHO의 1일 나트륨 섭취 권장량은 2000mg(소금 5g/1 작은 술)이다. 그러나 우리나라 국민의 1일 섭취량은 2014년 3890mg으로 높은 편이다. 이에 정부는 국민의 나트륨 섭취량을 2020년까지 3500mg로 낮추겠다는 ‘나트륨 저감화 정책’을 추진 중이다.

신송식품이 정부의 나트륨 저감 정책에 발맞춰 저염도 제품을 출시하는 등 저염장류 식문화 확산에 앞장서고 있다. 신송식품은 기존 제품에 비해 염도를 최대 17% 낮춘 '짠맛을 줄인 건강한 장류' 시리즈를 출시해 소비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전통 발효 식품의 경우 건강에는 좋지만 지나친 나트륨 섭취가 걱정되는 만큼 염분은 줄이고 맛과 영양은 살린 것이 특징이다.

편의점 역시 나트륨 줄이기에 나섰다. BGF리테일, GS리테일, 코리아세븐, 한국미니스톱은 식품산업협회와 편의점산업협회가 공동으로 추진하는 나트륨 저감화 캠페인의 일환으로 나트륨 함량을 낮춘 도시락을 선보이고 있다.

이 중 미니스톱은 나트륨을 대폭 줄인 '야채듬뿍햄샌드'를 출시했다. 나트륨 함량이 613mg으로 샌드위치 나트륨 비교표시제 기준(730mg) 대비 약 84% 수준인 저나트륨 샌드위치다. 햄, 치즈, 양상추, 토마토, 오이슬라이스에 허니머스타드 소스를 곁들여 야채의 아삭한 식감과 신선한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CU는 백종원 ‘한판 도시락’, ‘매콤 불고기 도시락’ 등 도시락 2종의 소스를 바꾸고 장류의 양을 조절하는 등 나트륨 함량을 기존 대비 20% 가량 저감화했다. 세븐일레븐은 ‘혜리 7찬도시락’, ‘딹조아 치킨치킨 도시락’, ‘김치제육덮밥’ 등 10종의 도시락 상품의 나트륨 저감 캠페인에 동참함과 동시에 샌드위치 7종과 햄버거 11종도 비교 표준값 대비 최대 60%까지 나트륨을 줄였다. 이 외에도 전국 편의점 3만5000여곳에서 나트륨 줄인 가정간편식을 찾을 수 있고, 각 업체 홈페이지 등에서도 다양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햄, 치킨 등 나트륨 함량이 높은 것으로 알려진 식품들도 잇달아 나트륨 함량을 대폭 낮추고 있다.
올가홀푸드의 ‘올가 순(純)햄’은 엄선한 국산 무항생제 돼지고기를 사용하고 제품의 돼지고기 함량(94.31%)을 높여 육질을 살리고 돈육 고유의 육즙이 잘 어우러진 프리미엄 캔 햄이다. 특히 천일염과 국산 채소를 넣고 일반 캔 햄 대비 나트륨 함량을 10~15% 낮춰 짜지 않고, 발색제와 향미증진제를 넣지 않아 안심하고 먹을 수 있다.

굽네치킨의 제품은 모두 오븐에 구워낸 것이 큰 특징으로, 기름에 튀기지 않은 오븐구이 치킨은 일반 치킨에 비해 나트륨과 칼로리 함량이 낮다. 이에 대표 메뉴인 ‘오리지널 굽네치킨’ 1마리의 칼로리는 960kcal 정도로 타 치킨 브랜드들의 대표 메뉴 칼로리가 1742∼2084kcal 정도인 것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량이 낮아 부담이 적다.

소아소화기영양전문의 정지아 박사는 “현대인들의 비만원인 중 가장 큰 이유로 운동량 부족과 잘못된 식습관을 들 수 있다”며 “특히 “패스트푸드, 탄산음료, 인스턴트 음식 등 고열량 저영양식과 최근의 단짠맛 열풍은 비만속도를 더욱 부추기고 있으며 비만은 비만, 당뇨병, 고지혈증 등 심각한 성인병의 원인이 되므로 올바른 식습관을 통해 체중을 줄이는 것만으로도 이를 예방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 저작권자 © 식품음료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승권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1
동서식품, ‘맥심 화이트골드’ 새 광고 온에어
2
올해 ‘쌀가공식품 톱 10’은 맛에 간편·기능성
3
"미리 크리스마스" 식품업계, 크리스마스 에디션 줄이어···
4
삼양식품, 쌈장과 라면의 황금비율 ‘쌈장라면’
5
일동후디스, 건강커피 ‘노블’ 새 얼굴로 ‘이승기’ 발탁
6
식품업계, 크리스마스 트리 마케팅 ‘효과 만점’
7
오뚜기, 진하고 담백한 겨울 별미 ‘팥칼국수’
8
일동후디스, 건강커피 ‘노블’ 깊은 맛과 향
9
‘CJ·동원·하림’ 올해 최고 육가공 제품 만들어
10
식약처-식품업계 대표, ‘식품산업 발전방안 모색 간담회’ 가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39길 20 부성빌딩 3층(한강로 2가 2-338)  |  대표전화 : 02)3273-1114  |  팩스 : 02)3273-1150  |  발행인·편집인 : 이군호
사업자 등록번호 : 106-15-6799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다 066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군호
Copyright 2011 식품음료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nbnews@thinkfoo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