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품음료신문
푸드라이프식품과건강
곡물비육 한우고기 혈관건강 증진 효과 탁월경상대 연구팀, 불포화지방산 함량 증가 등 규명
이은용 기자  |  ley@thinkfood.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12.07  10:32:2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한우고기가 혈관 건강을 증진시키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와 눈길을 끌고 있다.

경상대학교가 동물성지방에는 포화지방이 많아 혈관건강에 좋지 않다는 기존의 상식을 뒤집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곡물비육한 한우고기는 근내지방(마블링)의 축적이 많이 이뤄지는데 이 경우 단가불포화지방산인 올레인산의 비율이 월등히 높아진 반면 포화지방산의 비율이 낮아지기 때문에 혈관건강에 좋은 영향을 미친 것을 규명한 것이다.

그동안 마블링이 많은 곡물비육 쇠고기를 섭취하면 건강에 좋지 않다고 생각하지만 이것은 사실이 아님을 이번 연구결과를 통해 증명됐다.

경상대 연구팀은 임상시험에서 곡물비육 한우고기와 목초비육 한우고기, 미국산 쇠고기와 호주산 쇠고기 등 총 4 종류의 쇠고기를 남녀성인 30명을 대상으로 각각 4주 동안 매일 120g씩 섭취했다.

혈중 콜레스테롤 관련 물질들을 조사한 결과 마블링이 많은 곡물비육 한우고기의 섭취가 혈중 HDL-콜레스테롤을 증가시켜 동맥경화 지수(Atherogenic Index:AI)를 낮추는 것으로 나타난 반면, 수입쇠고기의 섭취는 혈중 HDL-콜레스테롤 수치를 감소시켜 동맥경화지수(AI)가 증가돼 혈관건강에 좋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혈중 TMAO(트리메틸아민옥시드) 농도가 고지혈증, 혈전생성 및 혈관기능장애 유발과 관련이 있다는 점을 감안 할 때 곡물비육 한우고기의 섭취 시 혈중 TMAO 농도가 기준선보다 감소한 사실은 마블링 좋은 곡물비육 한우고기의 섭취가 혈관건강에 좋다는 확실한 증거이다.

곡물비육이 근내지방, 올레인산 및 불포화지방산 함량을 증가시켜 혈관건강에 더 이롭다는 연구결과는 지난 8월 아일랜드 코크에서 개최된 세계 식육과학기술학술대회(ICoMST)에서 초청강연으로 발표돼 국제적인 관심을 받았다.

이 연구는 Meat Science, 축산식품학회 등 국내외(미국, 영국 등) 유명 영약학 학회지에 등재할 예정이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이번 연구를 통해 국민들이 올바른 정보를 바탕으로 한우육을 섭취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됐다”며 “향후 국민들의 한우고기 섭취량 증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 저작권자 © 식품음료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은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읽은 기사
1
동서식품, ‘맥심 화이트골드’ 새 광고 온에어
2
간편성·기능성 융복합 갖춘 올해 ‘쌀가공품 TOP 10’ 선정
3
"미리 크리스마스" 식품업계, 크리스마스 에디션 줄이어···
4
삼양식품, 쌈장과 라면의 황금비율 ‘쌈장라면’
5
일동후디스, 건강커피 ‘노블’ 새 얼굴로 ‘이승기’ 발탁
6
식품업계, 크리스마스 트리 마케팅 ‘효과 만점’
7
오뚜기, 진하고 담백한 겨울 별미 ‘팥칼국수’
8
일동후디스, 폴리페놀 풍성한 건강커피 ‘노블’
9
‘CJ·동원·하림’ 올해 최고 육가공 제품 만들어
10
식약처-식품업계 대표, ‘식품산업 발전방안 모색 간담회’ 가져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서울 용산구 한강대로 39길 20 부성빌딩 3층(한강로 2가 2-338)  |  대표전화 : 02)3273-1114  |  팩스 : 02)3273-1150  |  발행인·편집인 : 이군호
사업자 등록번호 : 106-15-67996  |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 다 06640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군호
Copyright 2011 식품음료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fnbnews@thinkfoo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