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진청, ‘2018 정부혁신 국민디자인단’ 운영
농진청, ‘2018 정부혁신 국민디자인단’ 운영
  • 이은용 기자
  • 승인 2018.06.07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핵심 정책 국민 시각서 재설계…아이디어 제공

농촌진흥청(청장 라승용)은 8일부터 2개월 동안 ‘2018 정부혁신 국민디자인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국민디자인단은 국민이 주인인 정부를 실현하고 조직의 핵심 정책을 국민의 시각에서 국민이 직접 재설계할 목적으로 지난달 구성했다.

전문성 강화를 위해 교수와 상담가 등이 참여하고, 국민의 시각에서 농업인과 주부 등도 함께 해 아이디어를 제공한다.

이들은 앞서 열린 과제 선정 협의회에서 5개 과제를 선정했으며, 앞으로 국민과 과제 담당자가 함께 정책을 개발해 전문성은 강화해 신뢰도와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작년 국민디자인단은 색다르고 건강한 우리 밀 개발을 제안했다. 이에 실행 방안을 마련해 국내 최초로 색깔 있는 밀 ‘아리흑’을 개발해 산업재산권을 출원한 데 이어 산업체 등 3곳에 기술을 이전하며 성과를 냈다.

정부혁신 정책의 하나인 이 과정은 민·관, 기관 간 협업형 국민디자인 과제 발굴·확산으로 문제 해결 방안을 찾아 국민이 성과를 체감하는데 중점을 둔다.

활발한 토론으로 과제의 문제점을 분석하고, 현장 검증을 통해 폭넓은 발전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정책수혜자와 공급자 간 소통도 강화할 예정이다.

최동순 농진청 기획조정관은 “국민과 함께 정책을 설계하고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정부혁신을 이루기 위해 국민디자인단을 계속 확대 운영할 계획”이라며 “다양한 의견을 모아 새로운 농업 정책을 만들고 실현해 ‘국민이 주인 되는 정부혁신’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