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우유, 우유제품 가격 5년만에 3.6% 인상
서울우유, 우유제품 가격 5년만에 3.6% 인상
  • 김승권 기자
  • 승인 2018.08.08 1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산비용 증가로 16일부터 흰 우유 1리터 기준 3.6% 상승  

서울우유협동조합(조합장 송용헌)은 생산비용의 증가에 따라 우유 제품의 가격을 오는 16일부터 3.6%(흰우유 1ℓ 기준) 인상한다고 밝혔다. 

이번 가격 인상은 지난 2013년 이후 5년 만에 시행되는 것으로 원가부담에도 불구하고 좋은 품질의 우유를 고객에게 공급하기 위하여 나100%(체세포, 세균수 1급)를 생산하는 등 품질향상에 노력해 왔으나 그간 누적된 생산비용의 증가 등으로 인해 불가피하게 결정되었다.

서울우유협동조합 관계자는 “2016년 원유 가격이 인하되었을 때에는 다른 유업체와 달리 흰우유 대표 제품의 가격을 40원에서 최대 100원 인하하는 등 소비자 부담을 최소화하기 노력했지만, 생산비용의 증가로 이번 가격인상은 불가피하게 결정되었다.”며 “앞으로도 서울우유는 고품질의 원유를 통한 건강하고 신선한 우유 생산에 힘쓰며 소비자 사랑에 보답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