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서울·부산·제주 100개 매장서 종이 빨대 운영
스타벅스, 서울·부산·제주 100개 매장서 종이 빨대 운영
  • 이재현 기자
  • 승인 2018.09.10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두 달 시범기간 거쳐 11월 중 전 매장으로 확대·도입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 이석구)는 10일부터 서울, 부산, 제주 지역 100개 매장에서 종이 빨대 시범 운영에 들어간다.

시범운영 기간은 약 2달 정도로, 첫 2주간은 녹색 종이 빨대가, 다음 2주간은 흰색 종이 빨대가 제공된다. 이 후 시범운영 기간에는 2가지 빨대를 모두 운영할 계획이다.

 

스타벅스는 약 2달 간의 종이 빨대 시범 운영을 진행한 후 색상 및 종이 빨대 장단점에 대한 고객 조사를 거쳐 11월 중 전국 매장으로 확대 도입할 예정이다.

시범 매장에서는 현재 스타벅스가 음료 종류별로 제공하고 있는 5종 빨대 중 가장 많이 사용되는 아이스 음료용 빨대 1종만을 우선 종이 빨대로 적용하며, 전 매장 확대 시에는 나머지 4종의 빨대도 모두 종이 빨대로 대체된다.

해당 매장에서는 그동안 상시 비치하던 플라스틱 빨대는 모두 회수하고, 빨대가 필요한 음료를 주문하는 고객에 한해 음료당 1개의 빨대를 제공할 방침이다. 이와 함께 우드 스틱도 함께 시범 운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