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푸드, ‘가성비 버거’ 버거플랜트 마수걸이 오픈
신세계푸드, ‘가성비 버거’ 버거플랜트 마수걸이 오픈
  • 이재현 기자
  • 승인 2018.12.04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논현동 핵심 상권에 문 열고 버거 시장 공략 본격화

신세계푸드가 가성비 끝판왕 버거플랜트 1호 매장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브랜드 운영에 나섰다.

지난달 30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일렉트로마트 1~2층에 약 230㎡(70평) 규모로 문을 연 버거플랜트 논현점은 ‘한 입에 꽉 차는 육감 만족 버거’라는 콘셉트로, 고품질 버거를 타 브랜드 대비 20% 이상 저렴한 4000~7000원대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한다.

△가성비를 앞세운 버거플랜트 논현점 전경.
△가성비를 앞세운 버거플랜트 논현점 전경.

버거는 100% 호주산 청정우 직화구이 패티, 국내산 치킨 패티, 자체 개발한 프리미엄 버터 번 등 최상급 식재료로 주문 즉시 조리를 시작한다. 세트 메뉴 주문 시 제공되는 감자튀김은 칼로리가 낮은 샐러드로 교체 선택할 수 있다.

인테리어는 미국 다이너(작은 식당)의 느낌을 모던하게 재해석한 디자인에 청록색과 빨간색을 주된 컬러로 활용해 세련되고 강렬한 색상 대비를 느낄 수 있도록 디자인했다. 매장 벽면은 식물로 꾸며 자연친화적인 브랜드 콘셉트를 강조했다.

아울러 신세계푸드는 버거플랜트 논현점에서 매장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개발 중인 ‘올 인 원(All-in-one)’ 장비 ‘플랜트 팟(Plant Pot)’을 시범적으로 운영한다. 플랜트 팟은 그릴, 프라이어, 번 토스트가 일체형으로 돼 있어 매장 운영의 효율성을 높일 뿐 아니라 버거의 맛을 균일하게 내는 장점이 있다는 것이 회사 측 설명이다.

신세계푸드 관계자는 “그동안 코엑스 팝업스토어에서 수 만 명의 테스트를 통해 개발한 버거와 식자재 유통사업을 통해 갖춘 가격 경쟁력을 접목해 버거플랜트 공식 1호점을 오픈하게 됐다”며 “향후 맛, 가성비, 서비스 수준을 더욱 끌어 올려 소비자에게 사랑 받는 버거 브랜드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