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리온 ‘닥터유 단백질바’, 출시 6주만 100만개 팔려
오리온 ‘닥터유 단백질바’, 출시 6주만 100만개 팔려
  • 이재현 기자
  • 승인 2019.05.27 09: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란 2개 분량 단백질 섭취 가능 각광…렌틸콩 등 견과류 넣어 영양 강화
 

오리온은 ‘닥터유 단백질바’가 출시 6주 만에 누적판매량 100만개를 돌파했다고 밝혔다.

‘닥터유 단백질바’는 계란 2개 분량 단백질 12g을 간편하게 섭취할 수 있는 것이 특징으로 헬스, 홈트레이닝족 등 건강 및 체형관리를 위해 규칙적으로 운동하는 소비자들에게 입소문이 나며 인기몰이를 하고 있다.

단백질이 풍부한 렌틸콩과 아몬드, 땅콩 등 견과류를 넣어 영양 성분을 강화했으며, 일반 단백질 강화 식품과 달리 맛에도 심혈을 기울였다. 50g 제품이 편의점 판매가 기준 1개당 1500원으로 가성비도 높다.

오리온 관계자는 “닥터유 단백질바의 맛, 영양, 가성비가 홈트족 등 사이에서 입소문이 나면서 시장에 빠르게 안착하고 있다”며 “여름이 빨리 찾아온 만큼 체형 및 체중관리를 위해 운동하는 소비자들에게 더욱 각광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