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혈등 추출물 당뇨병성 신장질환에 효능
계혈등 추출물 당뇨병성 신장질환에 효능
  • 강민 기자
  • 승인 2019.11.13 17: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주간 당뇨 쥐에 투여…최종당화산물 등 발현 억제

당독소 저감효능을 갖는 콩과의 밀화두의 덩굴줄기인 계혈등 추출물이 신장 질환에 효능이 있다는 사실이 과학적을 입증됐다.

한국식품연구원은 13일 기능성소재연구단 하상근박사 연구팀이 계혈등 추출물을 활용하는 경우 당뇨로 인한 신장에서의 합병증이 개선되는 것을 제2형 당뇨 마우스 투여실험을 통해 확인했다고 밝혔다. 연구팀은 계혈등 추출물이 당독소(최종당화산물) 생성 억제 및 생성된 당독소 교차결합 분해 효능과 관련 단백질의 발현 조절을 통해 신장 질환에 효능이 나타나는 것을 확인한 것.

연구팀은 제2형 당뇨 마우스에 계혈등 추출물을 6주간 투여한 결과 당뇨합병증의 주요 인자 중 하나인 지질대사 이상을 정상 수준으로 회복시키고 신장에서 최종당화산물 및 관련 단백질의 발현을 억제시켰다고.

△한국식품연구원은 계혈등 추출물이 당뇨로 인한 신장에서의 합병증이 개선되는 것을 과학적으로 입증했다.
△한국식품연구원은 계혈등 추출물이 당뇨로 인한 신장에서의 합병증이 개선되는 것을 과학적으로 입증했다.

계혈등 추출물은 주요 당뇨합병증 유발인자인 트리글리세라이드, 유리지방산, 콜레스테롤을 정상군과 유사한 수치로 회복시키는 것을 보여줬다. 당뇨병성 신장 질환의 마커로 알려진 소변 내 알부민/크레아티닌 비율의 경우 당뇨군이 정상군에 비해 10배 이상 높았지만 계혈등 추출물의 투여는 증가된 알부민/크레아티닌 비율을 약 60 % 감소시켰다. 아울러 대표적 항산화 반응을 조절하는 인자(Nrf2)와 최종당화산물의 분해 효소(glyoxalase1)는 당뇨군에서 정상군에 비해 유의적으로 감소한 것을 확인할 수 있었고 이는 계혈등 추출물의 투여로 회복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최종당화산물의 생성 정도를 나타내는 대표적인 마커(CML)와 최종당화산물 수용체의 발현을 분석한 결과 CML 및 수용체가 당뇨군이 정상군에 비해 현저하게 증가되어 있는 것으로 나타난 반면, 계혈등 처리 군은 CML 및 수용체의 발현을 유의적으로 억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당뇨합병증의 주요 발병기작 중 체내 당독소 등이 직접적인 원인으로 지목되고 있다. 탄수화물 위주의 식습관을 가지고 있거나 당뇨병으로 혈당이 높아질 경우 체내의 당독소가 증가할 가능성이 높으며 음식을 고온에서 굽거나 튀기거나 볶는 조리방법을 사용할 경우 당과 단백질이 열에 의한 마이야르 반응을 거쳐 당독소가 발생하게 된다.

황진택 식품연구원 식품기능연구본부장은 “계혈등 추출물이 최종당화산물 조절을 통하여 당뇨병성 신장 질환을 개선할 수 있음을 밝힌 연구 성과라는데 그 의의가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