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C, 임금격차 해소에 3년간 1747억 지원
SPC, 임금격차 해소에 3년간 1747억 지원
  • 이재현 기자
  • 승인 2019.12.02 17: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위와 협약…협력사·가맹점 대상 상생 프로그램 운영

SPC그룹(회장 허영인)이 동반성장위원회와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했다.

대·중소기업간 임금격차를 해소하고 선순환적 산업 생태계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한 것으로, SPC그룹 계열사 중 파리크라상과 SPC삼립이 동참했다.

△SPC그룹은 동반성장위원회와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하고 3년간 협력사와 가맹점을 대상으로 1747억 원을 지원한다.(제공=SPC그룹)
△SPC그룹은 동반성장위원회와 ‘혁신주도형 임금격차 해소’ 협약을 체결하고 3년간 협력사와 가맹점을 대상으로 1747억 원을 지원한다.(제공=SPC그룹)

협약식에는 권기홍 동반성장위원장, 이명구 SPC삼립 대표, 황재복 파리크라상 대표, SPC그룹의 협력사인 김종훈 트래디인터내셔널 대표와 이중희 파리바게뜨 가맹점주협의회장 등이 참석했다.

SPC그룹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향후 3년간 협력사와 가맹점을 대상으로 1747억 원 규모의 상생협력 프로그램을 운영할 예정이다.

각종 복리후생비를 제공하고 동반성장 협력대출 펀드를 조성해 협력사의 경영안전을 위한 금융을 지원한다. 또 경영 컨설팅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공동 기술을 개발하는 등 협력사의 경쟁력 강화도 제고할 방침이다. 가맹점에는 인건비를 비롯해 광고비, 판촉·행사비, 교육비 등 성장 비용도 지원한다.

SPC그룹 관계자는 “이번 협약이 파트너사들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동반성장과 상생협력 문화를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상생과 나눔 정신을 바탕으로 다양한 활동을 펼쳐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