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식품, 소외 이웃에 설맞이 명절음식 나눔 봉사 펼쳐
동서식품, 소외 이웃에 설맞이 명절음식 나눔 봉사 펼쳐
  • 황서영 기자
  • 승인 2020.01.22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30여 명 창신동 쪽방상담소 방문해 명절음식, 난방용품 등 나눠

동서식품(대표 이광복)은 다가오는 민족 대명절 설날을 맞아 21일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창신동 쪽방상담소를 방문해 명절음식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22일 밝혔다.

△동서식품은 21일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창신동 쪽방상담소를 방문해 명절음식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동서식품 임직원들이 설 맞이 음식을 조리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동서식품은 21일 서울시 종로구에 위치한 창신동 쪽방상담소를 방문해 명절음식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동서식품 임직원들이 설 맞이 음식을 조리하고 있다. (사진=동서식품)

이날 봉사활동에 참여한 임직원 30여 명은 소외된 이웃들의 따뜻한 명절 나기를 돕기 위해 모둠전 등 설 맞이 음식을 정성스럽게 만들었다. 또한 창신동 쪽방촌의 300여 가구를 찾아 직접 조리한 음식과 미리 준비한 목도리, 장갑, 양말 등 난방용품을 함께 전달하고 안부를 살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김동휘 동서식품 대리는 “정성껏 만든 음식을 이웃들에게 전달할 수 있어 뿌듯했다”며 “모쪼록 맛있게 드시고 평안한 설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또 동서식품 이규진 CSR 담당자는 “새해에도 동서식품은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기업으로서 우리 사회의 소외된 이웃을 돌보며 다양한 나눔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동서식품은 ‘생활 속에 향기를 더하는 동서식품’이라는 기업 슬로건에 발 맞춰 매월 1회 이상 임직원 봉사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작년에는 노인복지센터, 보육원 등과 연계해 저소득 독거노인가구의 기초 생활을 지원하고 보육원 아이들의 주거 환경을 개선하는 한편 도시 정화 및 미화활동을 통해 지역 환경을 개선하는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펼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