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카스,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서 1위 맥주 영예
오비맥주 카스,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 전당’서 1위 맥주 영예
  • 황서영 기자
  • 승인 2020.01.22 14: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영실적, 브랜드 가치, 고객만족,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분야 평가 최고점수

오비맥주(대표 벤 베르하르트)는 스위스 그랜드 호텔(구 그랜드 힐튼 서울)에서 개최된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시상식에서 카스가 맥주 부문 1위를 수상했다고 22일 밝혔다.

△22일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개최된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시상식에서 오비맥주 카스가 맥주 부문 1위를 수상했다. 시상식 후 산업정책연구원 박기찬 원장(좌)과 오비맥주 정책홍보 변형섭 상무(우)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22일 스위스 그랜드 호텔에서 개최된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 시상식에서 오비맥주 카스가 맥주 부문 1위를 수상했다. 시상식 후 산업정책연구원 박기찬 원장(좌)과 오비맥주 정책홍보 변형섭 상무(우)가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오비맥주)

산업정책연구원이 주관하는 '2020 대한민국 브랜드 명예의전당(4th Korea Brand Hall of Fame)'은 매년 각 산업별로 소비자들에게 가장 사랑을 받은 우수한 제품과 서비스 및 기업의 브랜드를 선정해 시상한다.

산업정책연구원은 소비자와 전문가를 대상으로 약 3개월에 걸쳐 각 산업별 주요 브랜드를 대상으로 평가를 진행하며 △경영실적 △브랜드 가치 △고객만족 △마케팅-커뮤니케이션 등 4개 분야의 종합평가를 통해 부문별 최상위 기업을 선정한다.

오비맥주의 카스는 맥주 부문에서 최고 점수를 받아 1위의 영예를 안았다. 카스는 ‘생맥주 공법’ ‘프레시 캡’ 등 다양한 자체 개발 기술을 바탕으로 ‘갓 만든 생맥주의 맛’을 제공하며 맥주 본연의 신선하고 톡 쏘는 청량감과 함께 라거 계열 맥주의 장점인 가벼운 목넘김으로 대한민국 국민 맥주로 자리 잡았다는 평을 받았다. 한편 작년 11월에는 한국갤럽이 발표한 ‘한국인이 좋아하는 브랜드’ 맥주 부문에서 조사대상 53%의 선호도를 차지하며 1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오비맥주 코어브랜드 남은자 부사장은 "카스는 지난 94년 출시 이후, 소비자들에게 최고의 품질을 가진 맥주와 최상의 브랜드 경험을 제공하고자 끊임없이 연구하고 노력해왔다“며 "앞으로도 고품질의 제품 공급과 브랜드 가치 향상을 위한 새로운 시도, 혁신적인 커뮤니케이션을 지속적으로 진행해 대한민국 대표 맥주 브랜드의 자존심을 지킬 것”이라고 수상 소감을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