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능성식품 계약학과’ 운영 대학 2곳 모집
‘기능성식품 계약학과’ 운영 대학 2곳 모집
  • 이재현 기자
  • 승인 2020.01.30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식품부 21일까지…업계 수용 반영한 교육 과정 구성
운영비·등록금 65% 지원…애로 기술 해결할 과제도 수행

농식품부가 추진 중인 기능성 식품분야 전문인력 양성 방안 밑그림이 나왔다. 기능성식품 전문분야 석사과정을 통해 기능성식품학, 기능성식품 공정공학, 기능성식품 인허가 등 체계적인 교육 과정을 전개한다는 계획이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는 30일 ‘기능성식품 계약학과’ 신설을 위한 신규 교육운영대학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식품산업 활력제고 대책’ 후속조치로, ‘기능성식품 시장 활성화’를 위한 핵심인력 양성방안이 주요 골자다.

최근 기능성식품산업 시장이 연평균 12% 이상 성장하며 제조·R&D 인력에 대한 산업체 수요가 증가하고 있지만 전문인력이 부족하고 체계적인 교육과정도 부족한 상황이다.

이에 농식품부는 산-학-관 협업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를 대학에 신규로 설치해 기능성식품산업을 견인할 R&D 핵심인력을 양성하겠다는 방침이다.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는 건강기능식품 분야 제조업체 등 기능성식품 중소·중견기업 재직자를 대상으로 R&D에 특화된 석사 학위과정으로 운영된다. 대학은 복수의 산업체와 계약학과 설치를 위한 운영계약을 체결하고 기능성 소재 개발 및 분석, 공정공학, 품질관리 등 기능성 식품 산업체의 수요를 반영한 교육과정을 개설한다.

농식품부는 지역 및 입지, 원활한 교육생 모집이 가능한지를 중점적으로 평가해 2개 대학을 선정하고 선정된 대학에는 학과 운영비와 기준 등록금의 65%를 지원한다. 또 계약학과에 참여하는 대학과 산업체가 제품개발, 공정, 포장기술 등 현장 애로기술 해결을 위한 과제를 수행할 수 있도록 시제품 제작·시험분석도 지원한다.

교육운영대학 모집은 식품 관련 일반학과를 두고 기능성 식품 석사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 일반대학을 대상으로 오는 2월 21일까지 진행된다.

신청을 희망하는 대학은 2월 21일 오후 6시까지 우편 또는 메일로 신청서를 제출해야하며, 자세한 내용은 농림축산식품부 홈페이지 공고문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김종구 식품산업정책관은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는 산업 트렌드에 부응하는 인력양성 정책으로의 전환을 의미하며, 기능성식품 계약학과를 수료한 핵심인력들이 향후 기능성식품산업 성장의 중추적인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지원을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