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미를 살려라”…2030 겨냥 ‘가잼비 식품’ 봇물
“재미를 살려라”…2030 겨냥 ‘가잼비 식품’ 봇물
  • 이재현 기자
  • 승인 2020.02.13 1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펭수 등 캐릭터, 독특한 네이밍, 친구에게 메시지 패키지 등 다양

최근 2030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가격 대비 심리적 만족을 중시하는 ‘가잼비’가 소비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식음료업계가 제품 값에 200% 이상의 재미를 즐기기 원하는 ‘펀슈머’를 잡기 위한 제품 개발에 한창이다.

패키지에 작지만 소중한 순간을 메시지로 담아 친구에게 재미를 주는 제품부터 독창적 콘셉트의 네이밍을 입힌 제품, 인기 캐릭터를 패키지에 담은 제품 등 다양하다.

코카-콜라는 일상 속 작지만 소중한 순간을 직접 담아볼 수 있는 ‘DIY 스페셜 패키지’를 출시했다. 350ml 캔과 500ml 페트 제품의 라벨에 네 칸으로 구성 된 디지털 패널이 그려져 있어 작지만 소중한 행복을 느낀 순간이나 사랑하는 사람에게 전하고 싶은 메시지를 직접 적을 수 있다. 코카-콜라 DIY 스페셜 패키지는 SNS를 통해 소비자들이 자신의 소소하지만 행복한 순간을 기록해 공유하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패키지는 2020년 새해 캠페인 ‘Little Big Moments(작지만 소중한)’의 일환으로 출시됐으며, 매일 마주하는 일상 속 작지만 소중한 행복의 가치를 알고 그 순간을 마음껏 즐기는 소비자들에게 응원의 메시지를 전하고자 기획됐다.

코카-콜라는 이번 패키지를 통해 소비자들이 반복되는 생활 속에서 소소하지만 행복한 순간을 발견하고, 그 안에 특별한 의미를 담아 사랑하는 사람들과 함께 즐거움을 나눌 수 있도록 했다.

△‘가잼비’가 소비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식음료업계가 제품 값에 200% 이상의 재미를 즐기기 원하는 ‘펀슈머’를 잡기 위한 제품 개발에 한창이다. (왼쪽부터 시계방향) 코카-콜라사 ‘코카-콜라 스페셜 패키지’, CU ‘해표 김상봉’, GS25 ‘유어스1바우유’ 동원 F&B ‘남극펭귄참치’, SPC 삼립 ‘톰과제리’ 캐릭터 빵.(제공=코카콜라)
△‘가잼비’가 소비 트렌드로 자리 잡으면서 식음료업계가 제품 값에 200% 이상의 재미를 즐기기 원하는 ‘펀슈머’를 잡기 위한 제품 개발에 한창이다. (왼쪽부터 시계방향) 코카-콜라사 ‘코카-콜라 스페셜 패키지’, CU ‘해표 김상봉’, GS25 ‘유어스1바우유’ 동원 F&B ‘남극펭귄참치’, SPC 삼립 ‘톰과제리’ 캐릭터 빵.(제공=코카콜라)

동원 F&B는 EBS 크리에이터 ‘펭수’를 담은 참치캔 ‘남극펭귄참치’ 한정판을 출시했다. 남극 참치는 참치 마니아 펭수가 평소 즐겨먹는다고 밝혔던 참치캔이다. 남극참치는 원래 동원참치를 패러디한 가상의 제품이지만 이번 협업을 통해 실제 제품으로 만들었다. 남극참치 패키지는 남극참치 5캔과 펭수 캐릭터가 그려진 펭수참치 랜덤 1종으로 구성됐다. 펭수 참치는 펭수의 표정과 어록을 담아 15종이 있다.

경자년을 맞아 ‘쥐’ 이미지를 활용한 캐릭터 상품도 눈에 띈다. SPC삼립은 ‘톰과 제리’ 캐릭터를 담은 캐릭터 빵 8종을 출시했다. ‘크래프트 하인즈’의 크림치즈로 풍미를 살린 ‘치즈얌얌데니쉬’ ‘크림지즈 미니호떡’ ‘치즈얌얌롤케익’ ‘크림치즈 크림케익’과 80년대 인기 제품인 우카빵을 응용해 체다치즈를 넣은 ‘치즈얌얌브레드’, 체다치즈와 에멘탈 치즈를 넣은 ‘치즈얌얌 쿠키’ 등이 있다.

편의점에서는 가성비, 가용비, 가잼비를 모두 즐길 수 있는 제품을 내놓고 있다. CU는 사조대림과 함께 도시락 김 ‘해표 김상봉’을 출시했다. 독특한 네이밍의 김상봉은 소규격 김 3봉지를 한 패키지에 담은 제품으로 가격도 일반 도시락 김 대비 약 60% 저렴하게 즐길 수 있다.

GS25는 ‘유어스1바우유’(1등이되고싶은바나나우유)를 선보였다. ‘유어스1바우유’는 1등 바나나 우유를 콘셉트로 개발된 제품으로 재미 요소를 가미해 네이밍한 제품이다. 원유 함유량은 86%로 구성해 기존 바나나맛 우유 대비 품질은 높이고 가격은 동일 용량 대비 저렴하게 출시한 것이 특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