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e-쿠폰 정산주기 7일로 절반 단축
BBQ, e-쿠폰 정산주기 7일로 절반 단축
  • 이재현 기자
  • 승인 2020.02.14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수료율은 업계 최저로…가맹점 부담 줄여 상생 경영
 

제너시스BBQ(회장 윤홍근)가 가맹점 및 고객 불만을 해소하기 위해 모바일 및 인터넷 결제 수단인 ‘e-쿠폰’ 정산주기 및 취급수수료를 업계 최저수준으로 낮추는 등 패밀리와의 상생경영을 실천에 나서 주목을 끌고 있다.

전국 가맹점에서 고객이 결제하기 위해 사용하는 ‘e-쿠폰’을 부담없이 취급할 수 있도록 본사가 패밀리에 결제해주는 정산주기를 기존 15일에서 7일로 단축한 것. 특히 취급수수료율은 업계 최저수준으로 낮췄다.

BBQ가 e-쿠폰에 대한 정책을 개선하게 된 배경은 최근 카카오 선물하기와 같은 온라인 및 모바일 상거래가 전년대비 100% 이상 신장하고 1인 가구와 배달 앱 서비스 이용이 대폭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가맹점 요구사항에 적극 대응함으로써 고객 만족도를 높임은 물론 모바일 및 인터넷 매출을 증대해 나가기 위해서다.

BBQ는 이번 ‘e-쿠폰’ 정책을 대폭 개선함으로써 가맹점 부담을 낮추고, 고객의 e-쿠폰을 어디에서나 사용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게 돼 가맹점 만족도 향상은 물론 e-쿠폰을 즐겨 사용하는 고객의 만족도도 크게 향상될 것을 기대하고 있다.

BBQ 관계자는 “라이프스타일과 소비형태가 변화하면서 모바일을 포함한 온라인 채널은 외식업계의 주요 수익 창출 채널이 됐고, 사용자 수는 점점 증가할 것”이라고 예상하고 “가맹점 부담을 줄여 트렌드에 맞춰 사업을 전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줌으로써 최종적으로는 고객들이 어느 매장에서나 e-쿠폰을 사용하게 돼 가맹점과 고객 만족도 향상은 물론 궁극적으로 가맹점과 상생해나가는 기업이미지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