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비맥주, 도로교통공단과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15인 포상
오비맥주, 도로교통공단과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15인 포상
  • 황서영 기자
  • 승인 2019.01.22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교통공단 서울시지부서 ‘제3회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 열어

오비맥주(대표 고동우)는 도로교통공단(이사장 윤종기)과 함께 22일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을 열고 음주운전 예방에 기여한 경찰관과 관계기관 공무원 등 15명을 선정해 포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고동우 오비맥주 대표와 장유택 오비맥주 부사장,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 박종천 경찰청 교통안전과장 등이 참석했다.

△도로교통공단 서울시지부에서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중앙 우측)와 도로교통공단 윤종기 이사장(중앙 좌측)이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들과 시상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도로교통공단 서울시지부에서 오비맥주 고동우 대표(중앙 우측)와 도로교통공단 윤종기 이사장(중앙 좌측)이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들과 시상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오비맥주는 도로교통법 개정을 통해 음주운전 사고를 줄이는 데 기여한 경찰청 고수철 경감과 음주운전 형사처벌 강화를 추진한 서울지방경찰청 김정식 경위,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 활동에 기여한 강남면허시험장 곽한솔 대리 등 총 15명에게 표창과 함께 시상금을 수여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음주운전 예방 유공자 시상식’은 오비맥주가 도로교통공단과 2016년 체결한 업무협약(MOU)에 따라 펼치고 있는 ‘범국민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의 일환으로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애쓰는 경찰관과 관계자를 격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오비맥주 관계자는 “음주운전을 예방하고 사고를 줄이기 위해 수고하는 전국 각지 경찰관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자 매년 시상식을 개최하고 있다”며 “교통안전에 대한 범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지속적인 음주운전 예방 캠페인을 펼칠 것”이라고 밝혔다.

윤종기 도로교통공단 이사장은 “지난해 강남운전면허시험장을 비롯한 7개 운전면허시험장에서 생애 최초로 운전면허를 취득한 분들에게 평생 음주운전을 하지 않겠다는 서약 행사를 펼치는 등 다채로운 캠페인을 통해 음주운전 예방에 앞장서고 있다”며 “도로교통공단과 오비맥주는 음주운전으로 인한 교통사고 예방과 사회적 손실을 줄이고자 지속적으로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