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칠성음료, 국가고객만족도 7년 연속 1위
롯데칠성음료, 국가고객만족도 7년 연속 1위
  • 황서영 기자
  • 승인 2019.10.02 12: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료 부문서 단독으로 선정

롯데칠성음료가 1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NCSI(국가고객만족도) 1위 기업 시상식’에서 7년 연속 음료 부문 단독 1위 기업에 선정돼 인증패를 받았다.

△롯데칠성음료가 1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국가고객만족도 1위 기업 시상식’에서 7년 연속 음료 부문 단독 1위 기업에 선정됐다. (사진=롯데칠성음료)
△롯데칠성음료가 1일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린 ‘2019 국가고객만족도 1위 기업 시상식’에서 7년 연속 음료 부문 단독 1위 기업에 선정됐다. (사진=롯데칠성음료)

NCSI(National Customer Satisfaction Index, 국가고객만족지수)는 한국생산성본부와 미국 미시간대학이 공동 개발한 고객만족 측정모델로, 국내에서 제품 및 서비스를 제공하는 총 78개 업종, 334개 기업을 대상으로 이를 직접 사용한 경험이 있는 고객이 평가한 만족지수다.

이번 조사에서 롯데칠성음료는 세부 항목인 고객의 기대수준, 인지품질, 인지가치, 고객충성도 및 고객유지율 등에서 높은 평가를 받아 7년 연속으로 음료부문 단독 1위를 차지했다.

롯데칠성음료는 가용비 높인 500mL 대용량 커피 ‘칸타타 콘트라베이스’, 소용량 트렌드에 맞춘 160mL 미니 사이즈 ‘칠성사이다’ 인기 증가와 소비자 친화적 디자인으로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 2019’ 본상을 수상한 ‘요랄라 요구르트맛 스파클링’ ‘델몬트주스 소병’ 등이 음료 트렌드를 선도하고 고객의 차별화된 욕구를 만족시킨 것으로 높은 평가를 받았다.

롯데칠성음료 관계자는 "소비자가 직접 경험하고 평가한 만족 수준에 대한 지표를 토대로 지난 2013년부터 올해까지 7년 연속 음료 부문의 고객만족도1위 기업으로 선정돼 영광이다”라며 “앞으로도 국내 음료 시장의 트렌드를 한발 앞서 제시하고 고객 생활에 가치를 더하는 기업으로 발돋움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